프리크라임

프리크라임

프리크라임의 스틸사진
감독
모니카힐셔 & 마티아스 히더
상영시간
87'
제작국가
독일
장르
다큐멘터리
출시년도 2017
색채
컬러
포맷
HD
화면비율
16:9
자막
Korean+English
배급

상영정보

정보인권-표현의 자유
해외 상영작
2018/06/07(목) 11:50
마로니에공원
2018/06/09(토) 17:30
다목적홀

시놉시스

세계 여러 국가기관은 빅데이터와 알고리즘을 통해 범죄를 예측하고 예방하는 기술, 프리크라임을 도입했다. 그들은 자신들이 가진 힘과 정보력을 가지고 사람들의 행동을 예측하고, 범죄가 발생하기도 전에 리스트를 생성한다. 리스트의 고위험집단은 경찰의 주요 감시대상이다. 온라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들은 정부에 개인 정보를 판매하여 감시를 더욱 쉽게 만든다. 범죄와는 연관이 없는 사람이라도 이러한 데이터 알고리즘에서 벗어날 수 없다. 알고리즘은 그 사람의 환경이나 범죄의 원인을 고려하지 않는다. 유일한 계산 목표는 범죄의 가능성이다. 범죄에 노출될 가능성이 큰 소수자들은 더 쉽게 리스트에 포함된다. 범죄 피해자와 목격자마저도 이름이 기록된다. 경찰은 범죄예방이라는 명목하에 사람들의 정보를 수집하고 감시하면서 ‘어떤’ 사람들이 범죄자가 되기를 기다린다.

감독소개

모니카힐셔 & 마티아스 히더

Monika Hielscher and Matthias Heeder have been making documentary films together for more than 20 years. Their primary focus is on investigative documentaries with strong story-telling; their body of work includes theatrical and TV docs for ARD, ZDF, ARTE and others. They are based in Hamburg, Germany.

인권해설

스틸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