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회 서울인권영화제 데일리 울림] 올해 영화제 막을 내리며: 우리들의 불온한 연대는 계속됩니다

[22회 서울인권영화제 데일리 울림] 올해 영화제 막을 내리며: 우리들의 불온한 연대는 계속됩니다

서울인권영화제 뉴스테러 울림

서울인권영화제
뉴스레터 '울림' | 2017.06.04 20호(전체 201호)
서울인권영화제
만드는 사람들: 가비, 남선, 다희, 두이, 유영, 윤리, 윤하, 은실, 이린, 지윤
서울시 마포구 와우산로 24길 49 (121-880) | http://www.hrffseoul.org
TEL : 02-313-2407~8 | E-mail : hrffseoul@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