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회 서울인권영화제 뉴스레터 울림 3호] 나는 고유한 사람으로 남고 싶다

[23회 서울인권영화제 뉴스레터 울림 3호] 나는 고유한 사람으로 남고 싶다

서울인권영화제 뉴스테러 울림

서울인권영화제
뉴스레터 '울림' | 2018.02.14 3호(전체 206호)
서울인권영화제
만드는 사람들: 나영 하린 다희 유영 승 햇님 야자수 은진 효림 윤하 채영 이린 현선
서울시 서대문구 독립문로8안길 5-5 빨간우체통 집 (03744) | http://www.hrffseoul.org
TEL : 02-313-2407~8 | E-mail : hrffseoul@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