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영작 보기 - 섹션별

섹션소개: 기술은 편리한 생활을 가져다주지만, 동시에 누군가 나를 편리하게 감시할 수 있게 합니다. 감시자의 잣대에 어긋나는 행동은 제약으로 이어집니다. 내 의사와 상관없이 나의 정보가 수집되는 세상에서, 나의 표현과 행동은 자유롭지 못합니다. 점점 더 교묘해지는 정보기술과 감시 속에서, 나는 이 두터운 감시의 막을 부수려 합니다.
프리크라임 스틸컷1
독일 모니카힐셔 & 마티아스 히더 다큐멘터리 6/09(토) 17:30, 6/07(목) 11:50 87'
세계 여러 국가기관은 빅데이터와 알고리즘을 통해 범죄를 예측하고 예방하는 기술, 프리크라임을 도입했다. 그들은 자신들이 가진 힘과 정보력을 가지고 사람들의 행동을 예측하고, 범죄가 발생하기도 전에 리스트를 생성한다. 리스트의 고위험집단은 경찰의 주요 감시대상이다. 온라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들은 정부에 개인 정보를 판매하여 감시를 더욱 쉽게 만든다. 범죄와는 연관이 없는 사람이라도 이러한 데이터 알고리즘에서 벗어날 수 없다. 알고리즘은 그 사람의...